HOME < 여행안내 < 주변관광지  
 
 
 

한국 백경 중 하나로 손꼽히는 적상산(1,034m)은 사방이 깎아지른듯한 암벽으로 이루어져 있으며, 그 절벽 주변에 유난히도 빨간 단풍나무가 많아서 가을철이면 마치 온 산이 빨간 치마를 입은 듯 하다고 하여 적상산이라는 이름이 지어졌다. 이 산은 해발 1,034m의 기봉이 향로봉(1,029m)을 거느리고 천일폭포, 송대폭포, 장도바위, 장군바위, 안렴대 등의 명소를 간직했다. 이 산에는 고려 공민왕 23년(1374) 최 영 장군이 탐라를 토벌한 후 귀경길에 이곳을 지나 다가 산의 형세가 요새로서 적임지임을 알고, 왕에게 축성을 건의한 절이 있으며 그 이후 여러 사람이 산성으로서 건의되다가 조선실록이 이곳에 보관되면서 산성이 증축 되있으며, 고려 충렬왕 3년(1227년) 월인화상이 창건했다고 전해지는 안국사가 있다. 적상산은 도보산행 뿐 아니라 차를 가지고도 산에 오를 수 있다. 무주 양수발전소를 건설 하면서 정상까지 닦은 15km의 진입도로로 관광객들이 산정호수와 안국사 입구까지 오를수 있게 됐다.


등산코스
1) 서창코스 : 서창->서문(장도바위)->능선 갈림길->안렴대->안국사->산정호수
2) 북창코스 : 북창마을 -> 내창마을 -> 매표소 -> 천일폭포 -> 적상산성 -> 산정호수 -> 전망대 ->
aa적장산 사고지 -> 안국사 -> 안겸대 -> 향로봉(1,029m) (북창마을 -> 안국사까지 승용차,안국사 ->
aa안렴대 ->향로봉은 등산)
3) 치목코스 : 치목->송대폭포->산정호수->안국사